본문 바로가기

반응형
SMALL

난수화

대구수목원 / 간염 소화불량 이질등 다양한 약으로 쓰이고 염주 염료 비누로 사용하는 모감주나무(난수화),꽃,효능. *대구수목원에 종자는 염주 비누대용 꽃과 잎은 염료로 이용 간염,요도염,소화불량,장염,이질을등 다양한 약으로 쓰이는 황금빛 모감주나무(난수화) 꽃에 벌들의 낙원이 되었습니다! ♣꽃말은 '자유로운 마음, 기다림' 입니다. 1. 모감주나무 꽃: 무환자나무과(無患子―科 Sapindaceae)에 속하는 꽃피는 교목. 동아시아가 원산지이며 멋진 잎과 꽈리처럼 생긴 열매를 보기 위해 온대지역에서 널리 심고 있다. 키가 약 9m 정도 자라며 생김새가 둥근 지붕처럼 생겼다. 2. 모감주나무 꽃: 노란색 꽃은 꽃잎이 4장이고 줄기 끝에서 화려하게 무리지어 핀다. 꽃이 피자마자 열매가 맺히고 협과(莢果)처럼 익는 열매는 종이 같고 녹색을 띠며 검은색 씨를 담고 있다. 우리나라에서는 황해도 및 강원도 이남에서 주로 자라는데.. 더보기
대구수목원 - 염주 염료 비누로 사용하고 간염 소화불량 이질등 다양한 약으로 쓰이는 모감주나무(난수화),꽃,효능. *대구수목원에 종자는 염주 비누대용 꽃과 잎은 염료로 이용 간염,요도염,소화불량,장염,이질을등 다양한 약으로 쓰이는 황금빛 모감주나무(난수화) 꽃에 벌들의 낙원이 되었습니다! ♣꽃말은 '자유로운 마음, 기다림' 입니다. 1. 모감주나무 꽃: 무환자나무과(無患子―科 Sapindaceae)에 속하는 꽃피는 교목. 동아시아가 원산지이며 멋진 잎과 꽈리처럼 생긴 열매를 보기 위해 온대지역에서 널리 심고 있다. 키가 약 9m 정도 자라며 생김새가 둥근 지붕처럼 생겼다. 2. 모감주나무 꽃: 노란색 꽃은 꽃잎이 4장이고 줄기 끝에서 화려하게 무리지어 핀다. 꽃이 피자마자 열매가 맺히고 협과(莢果)처럼 익는 열매는 종이 같고 녹색을 띠며 검은색 씨를 담고 있다. 우리나라에서는 황해도 및 강원도 이남에서 주로 자라는데.. 더보기

반응형
LIST